20.3 C
Seoul
2021년 10월 24일 (일요일)
Home뉴스사회孫 어쩌면 부인 따위는 필요 없었는지도 모릅니다.

孫 어쩌면 부인 따위는 필요 없었는지도 모릅니다. <김동민의 세상을 논하다>

손석희 jtbc 대표와 관련된 논란이 연일 세간에 회자 되고 있는 가운데 tv조선은 지난 2010년에도 접촉사고를 낸 뒤 30만원 정도 배상한 적 있다고 단독 보도 했다. 제보자는 그 당시에도 옆자리에 굉장히 젊은 여성 동승자가 타고 있는 것을 목격했고, 피해자가 사진을 찍으려고 하자 그제서야 뱌상 의지를 밝혔다고 한다. 2017년 과천 한 교회 앞 주차장에서 교통사고 당시에도 회사 차량으로 사고를 내고 도주했었으며 나중에야 피해차량인 견인차 기사에게 합의금을 주었다. 그 당시에도 꽤나 젊은 여성이 동승 했고 그 여성이 뉴스룸의 여성 진행자인 안나경 jtbc 앵커라는 의혹이 재기 되고 있다
<이미지 출처, 유튜브 캡처>

김동민 미디어본부장

<ⓒ 스윕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금 읽은 기사가 좋은 기사라고 생각이 되신다면, 
아래 소셜링크를 클릭해 공유하시거나, 스윕포커스에 후원하실 수도 있습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