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 C
Seoul
2021년 8월 1일 (일요일)
Home뉴스사회보은국유림관리소, 청주 여중생 실종 수색에 적극 동참

보은국유림관리소, 청주 여중생 실종 수색에 적극 동참

보은군 회인면 쌍암3리 수색에 인력 총동원

보은국유림관리소(소장 이만우)는 지난 7월 23일 무심천 발원지 부근에서 실종된 청주 여중생(조 은누리 양)의 가족에게 안전한 귀가가 되기를 바라는 상황에서 수색이 보은군 회인면 인근 야산까지 확대되자 여름 휴가 및 민원응대 등 필수 직원을 제외한 인원과 산림보호지원단 등 가용인원을 총 동원하여 수색에 적극 동참한다고 밝혔다

이 날 보은국유림관리소에서 수색에 참여할 지역은 보은경찰서의 요청에 따라 관리소 인근인 보은군 회인면 쌍암3리 임도 주변으로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고 했으며, 특히 보은국유림관리소 수색팀은 산림사업 등을 통해 산세 등 현지 여건파악에 익숙하여 수색이 유리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날 수색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같은 부모의 마음으로 아이를 찾는 미어지는 마음을 알기에 하루빨리 건강한 모습으로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기를 염원한다” 고 말했다.

또한 수색에 참여한 이만우 보은국유림관리소장은 “적은인원이지만 실종된 여중생을 하루라도 빨리 찾기 위해 수색에 참여” 했다며 “국민모두 내 아이라 생각하고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편집국 보도팀

<ⓒ 스윕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금 읽은 기사가 좋은 기사라고 생각이 되신다면, 
아래 소셜링크를 클릭해 공유하시거나, 스윕포커스에 후원하실 수도 있습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