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 C
Seoul
2020년 12월 1일 (화요일)
Home 뉴스 사회 태국에서 8명 질병 의심…코로나바이러스 대처에 대한 태국 국민 분노 증가

태국에서 8명 질병 의심…코로나바이러스 대처에 대한 태국 국민 분노 증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중국 외의 국가들 중 가장 많이 확인된 태국의 보건부 장관이 정부의 질병 처리에 대한 국민들의 불만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일요일 교통부와 관광부를 소집했다.

야누틴 샤른비라쿨 보건부 장관은 기자들에게 “우리는 상황을 얼마든지 통제할 수 있으며 위기 대처 능력을 장담할 수 있다”고 말했다. 태국 확진자 수는 일요일 8명이 증가했다.

야누틴은 감염된 사람 중 3명은 치료를 받고 있었으며 5명은 회복되어 집으로 돌아갔다고 덧붙였다.

해시태그 ‘#말도안되는정부’는 토요일 태국 트위터에서 40만 개가 넘는 트윗으로 최고의 인기를 끌었다. 유저들은 정부의 바이러스 관리 능력과 다른 건강 문제 대처 능력에 대해 불평했다.

야누틴 장관은 “국민건강이 위험한 지경에 이르면 추가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정부가 건강보다 관광 수입을 우선시하진 않을 것”이라고 덧붙여 말했다.

“확진자를 발견하는 것은 우리의 시스템이 효율적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좋은 신호다”라고 그는 말했다.

중국인은 태국 관광객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작년에는 1,100만 명에 가까운 관광객이 태국을 방문했다.

중국에서는 지금까지 2천 건에 가까운 확진자가 발생했고 56명이 사망했다. 태국을 포함한 다른 나라에서도 감염 사례가 확산되고 있다.

그래피티 예술가 ‘@헤드에이크스텐실’은 트위터에서 “도로와 섬은 폐쇄할 수 있지만 국민의 안전과 신뢰를 위해 중국으로부터 나라를 폐쇄할 수는 없다. 원나라가 우리 목숨보다 중요한가 #말도 안되는정부.” 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태국에서 발생한 8건 중 1건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발병의 진원지인 중국 중부 도시 우한에서 온 관광객들이었다. 한 건은 새해에 우한을 방문했던 태국인이 병에 걸려 귀국한 사례이다.

아직 태국에서 사람 대 사람 전염사례는 없다.

정부는 수바르나부미 공항, 치앙마이 공항, 푸켓 공항, 돈 무앙과 크라비 공항 등 5개의 주요 공항에서 광저우에서 비행기로 입국하는 승객들을 스캔하고 있다.

2003년 사스 발병 당시 중국의 3개월 간의 여행 감소로 500억 바트(1억 2천만 달러)의 관광수업이 줄어 애를 먹었다고 피하트 라차키트프라칸 관광체육부 장관이 말했다.

태국 관광지의 주요 쇼핑몰들은 위생 대책을 도입했다.

방콕 스카이 트레인, 지하철 등 대중교통 사업자들이 열차 내 청소 빈도를 늘리고 소독제를 뿌리고 있다고 교통부가 밝혔다.

스윕포커스 글로컬뉴스기획단 해외통신원 신가현기자, 스윕포커스 기획조정실장 양윤모 공동 게재

원본 기사 출처-https://www.reuters.com/article/us-china-health-thailand/public-anger-grows-over-coronavirus-in-thailand-with-eight-cases-of-the-illness-idUSKBN1ZP0GF

<ⓒ 스윕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일부 기사는 광고주의 지원을 받아 제작된 기사일 수 있음.
커피 한잔 값으로 스윕포커스에 후원하실 수도 있습니다.
donaricano-btn

- Advertisment -
스윕포커스
스윕포커스 공식계정입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Zyro의 로켓 이야기, 로켓 전체를 “3D 프린터”로 인쇄한다 – Relativity Space

3D 프린터. 3D 모델 파일만 업로드하고 재료를 공급해주면 알아서 만들어내는, 혁신적인 기계라고 감히 말할 수 있습니다. 이 편리함을 이용하면, 기존에 다수의 부품을...

스윕포커스 공동창업자 김동민 前 주간, 이사 선임

김동민 이사 (사진 = 본인제공) 스윕포커스 운영위원회는 지난 19일 임시회의에서 김동민 前 주간을 이사로 선임하는 안을 가결했다. 김씨는...

조기 레임덕, 대선發 개헌 논의의 불꽃이 되어라.

문환성 논설위원 (사진 =본인제공) 2020년은 'COVID19의 해'라 보기에도 부족함이 없지만 정부의 무능함이 증명되기라도 할 듯 최근의 사건에서는 '2연속...

[칼럼] 선별복지인가, 보편복지인가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정부는 국민들의 민생을 달래기 위해 재난지원금이라는 것을 만들어 국민에게 금전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 지금은 2차 재난지원금까지 확정되어 지급 예정인데 1차, 2차 재난지원금이 공통분모가 있다. 지원금을 전 국민에게 지급하느냐, 특정 기준에 부합하는 국민에게 줄 것인가라는 피할 수 없는 논쟁이 있다는 것이다. 두 가지 유형의 복지정책도 장단점이 있기 때문에 우열을 가릴 수 없다. 전자의 경우 모든 국민에게 지원을 하기 때문에 지원금을 받지 못하는 국민들의 상대적 박탈감을 해소시킬 수 있다. 하지만 많은 재원이 요구되며 효율적인 복지정책이 아닐 수 있다. 왜냐하면 극단적으로 보면 상위 0.01%가 지원금이라는 명목으로 20만원을 받는 것과 하위 0.01%가 그 돈을 받는다는 것은 다르기 때문이다. 즉 20만원이라는 액수가 두 계층에 다르게 느껴진다는 것이다. 선별복지의 경우 복지의 효율성을 추구하여 지원이 좀더 필요한 계층에게 집중적인 지원을 한다. 앞에서 서술했듯이 특정 기준에 부합되지 않아 못 받는 사람들은 상대적 박탈감을 얻는다는 것이다. 선별복지의 성격은 그 복지혜택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것이다. 쉽게 말해 상위계층보다는 하위계층이 받게 된다. 대한민국은 소득재분배라는 명목으로 소득구간을 두어 소득이 높은 사람에게 더 많은 세금을 걷는다. 모든 사람이 그런 것은 아니지만 ‘내가 낸 세금 왜 난 하나도 받지 못하는가’ 하며 국가에 대한 불신까지도 느낄 수 있다는 것이다.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 “북한, 당분간 도발 징후 없을 듯”

출처 : CSIS "The Capital Cable" 동영상 직접 캡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등 다시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남북관계가 당분간...

코로나-19보다 더 심각한 환경 문제, 이대론 괜찮은가?

출처 : Pixabay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많은 피해를 보고있는 가운데 환경문제에 대한 심각성도 함께 제기되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 “북한, 당분간 도발 징후 없을 듯”

출처 : CSIS "The Capital Cable" 동영상 직접 캡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등 다시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남북관계가 당분간...

[단독] 야당 지지 청소년 협의회 위원 SNS에서 충격적 행각… 즉각 제명조치

배 모씨의 계정으로 추정되는 트위터 계정 (사진=트위터 홈페이지 캡쳐) 최근 미래통합당에 지지를 표명한 청소년협의회 소속 상임위원 중 한...

통합당 지지 청년들, ‘1020 보수재건 비상대책위원회’ 출범 시켜

1020 보수재건 비상대책위원회 로고 (출처: 1020 보수재건 비상대책위원회 페이스북 페이지) 지난 5월 16일, 구) 미래통합당 대학교 지부장 연합과...

한국당 “어린이가 꿈을 이룰 수 있는 미래를 만들겠다”

미래한국당은 제 98회 어린이날을 맞아 5일 축하 메시지를 전달하고 "어린이가 꿈을 이룰 수 있는 미래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국당 이익선...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