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 C
Seoul
2021년 12월 5일 (일요일)
Home뉴스유승민 '희망 22', 대장동 TF 발족

유승민 ‘희망 22’, 대장동 TF 발족

TF 팀장에 국토부 차관 출신 김희국 의원…전문가 통한 전면 검증 나선다

[스윕포커스 박진일 기자]

국민의힘 경선 후보인 유승민 전 의원의 선거 캠프 ‘희망 22’는 28일 오후 이재명과 대장동 게이트에 대한 비리 조사를 위한 테스크포스를 구성한다고 밝혔다.

팀장에는 국토부 차관을 지낸 김희국 의원(국토위, 재선, 전 국토부 차관)이, 대변인에는 이기인 성남시의원이 임명됐다.

이외에 임호영 변호사, 이수희 변호사, 양진영 변호사가 팀원으로 함께하며 전면적인 검증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 스윕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금 읽은 기사가 좋은 기사라고 생각이 되신다면, 
아래 소셜링크를 클릭해 공유하시거나, 스윕포커스에 후원하실 수도 있습니다.

- Advertisment -
스윕포커스
스윕포커스 공식계정입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